메뉴 건너뛰기

      


필리핀 밤문화에 대해 관심이 생기면 제일 먼저 알게되는 말이 필리핀 여자를 뜻하는 바바에란 말과 

KTV 그리고 GRO, 마마상, 발파인(barfine)이라는 말일 것이다. 즉, 필리핀 밤문화 즉 주로 밤업소에서 

주로 쓰는 용어를 이해한다면 한층 필리핀 밤문화의 묘미를 더 느낄 수 있을 것이기에 다음과 같이 

가장 많이쓰이는 용어의 개념을 개괄적으로 정의해 본다. 일부 용어의 경우 부분적으로 잘 못 알려지고 

있는 것들이 많은데 다음을 보면서 제대로된 정확한 개념을 가지기 바란다.

 

필녀_594.jpg


바바에(babae) 

 

따갈로그로 필리핀 여자를 일컽는 말로서 필리핀에서는 필리피나, 피나이란 말과 함께 대중적으로 쓰이고 있으며, 밤문화를 말할 때는 주로 업소걸들을 지칭한다.

 

필리피노들은 영어의 원뜻과는 달리 자기 나름대로의 업소의 수준을 말하는 용어를 쓰고 있음을 주의해야 한다.

즉, 우리는 클럽이라는 말이 바라는 말보다 더 고상하고 수준이 높은 곳이라고 생각하지만 일반 필리피노들은 다르게 생각한다.

순서대로 말하면 시설이 후진 곳을 비어하우스, 클럽이라고 하고 좀 더 수준이 높은 곳을 바 또는 KTV라고 한다.

 

405317_2709910945190_1179351465_32458993_2144121248_n.jpg


KTV(Karaoke Television)

 

"Karaoke Television"이란 말의 약자인데 한국의 룸싸롱, 단란주점과 같이 VIP룸이 있고 로칼KTV의 경우 극장식으로 중앙에 무대가 있고 무대앞으로 오픈된 테이블이 있는 밤업소를 말한다.

필리핀에서 있는 비디오케바와 같은 조그마한 바들도 KTV란을 말을 쓰고 있지만 좁은 의미로는 노래를 부를 수 있는 가라오케 시설과 VIP 룸이 있고  중앙에는 무대가 있어서 GRO들의 댄스, 모델링, 쇼 등이 이루어지는 규모가 있는 밤업소를 말한다.

 

KTV는 주고객층에 따라 크게 로컬KTV와 일본KTV, 한국KTV, 중국KTV 등으로 나눌 수 있다.

(서양인들은 KTV 문화를 선호하지 않아서 특별히 그들을 위해 커스토머자이즈된 KTV가 필리핀에서선 없는 것 같다.)

 

한편, 로컬 KTV는 주 고객층이이 외국인이나 상류층 필리피노가 오는 인터네셔널 대형 로컬 KTV와 중류층 필리피노가 주 고객인 필리피노 중형 로컬 KTV로 나눌 수 있다.


b7.jpg


 

비디오케 바(Videoke Bar) 또는 비어하우스

 

택시를 타고 가다보면 흐릿한 조명의 10평 남짓한 소규모의 밤업소로 가라오케 시설이 되어 있어 TV가

있고 필리피노들은 오픈된 공간에서 노래를 부를 수 있고 여기에서 식사나 술을 마실 수 있게 되어 있다.

가끔은 비디오케바에서도 KTV란 명칭을 사용하기도 한다. 주고객은 서민층 필리피노이다.

 

GRO(Guest Relations Officer) - 포괄적인 의미

 

밤업소에서 손님옆에 앉아서 시중을 드는 여성들을 일반적으로 GRO라고 한다.


a71037a9__c7_ca_b8_ae_c7_c9__28209_29.jpg

 

업소 바바에의 구분

 

한국KTV에서는 별도로 모델, 솔로 개념이 없지만 로컬 KTV에서 중앙에 무대가 있어 다음과 같이 

무대에서 춤이나 모델링을 하느냐 마느냐 혼자서 하느냐 2명이상 단체로 하느냐에 따라 아래와 같이 

GRO와 모델, 솔로로 나뉘어 지는데 이 구분이 결코 인물만으로 등급나눴거나 2차 여부를 두고 나눈 것은 

아니지만 확률적으로 외모나 몸매, 그리고 성격 등 전체적인 면에서 GRO보다는 모델이 모델보다는 

솔로가 괜찮다고 볼 수 있고 바바에 차지 또한 GRO보다는 모델이, 모델보다는 솔로가 높게 책정된 곳이 많다.

 

또한 업소의 정책에 따라 조금씩 다르게 구분이 되기도 한다.

 

예를 들면, 무대에서 의상의 수준에 따라 팬티와 브라를 꼭 착용하고 춤이나 모델링을 하는 경우는 

모델(손님과 테이블만 같이 하는 바바에가 대부분이며 이런 바바에와 룸에서 스킨쉽정도는 가능하나 

발파인이나 룸기믹은 기대하기 어렵다.)이라고 하고 가슴을 드러낸 채 춤을 출 경우는 댄서 

그리고 팬티까지 다 벗는 퍼포먼스를 하는 경우는 솔로 댄서라고 구분하기도 한다. 


Lana-Kiev_[1].JPG

 

GRO(Guest Relations Officer)

 

모델이나 솔로처럼 무대에서 모델링이나 춤을 추지 않고 SHOW ROOM 또는 대기실에서 대기하고 있다가 

손님이 쵸이스를 하면 그때 손님과 합석하는 업소 바바에를 말한다.  주로 몸매에 자신이 없거나 

워킹이나 춤에 자신이 없는 급이 조금 떨어지는 바바에가 대부분이지만 일한지 얼마되지 않아서 

대중앞에 나서는 것이 준비가 되어 있지 아직 때묻지 않은 순수한 바바에나 몸매나 외모도 좋지만 

성격적으로 대중앞에 나서는 것을 싫어하는 바바에도 많으니 경우에 따라서는 GRO 또한 잘 선택하면

 모델이나 솔로보다 낳을 수 있는 경우도 많다.

 

모델(Model)

 

무대에서 자기 차례가 오면 여러명이서 모델링을 하기도 하고 단체로 쇼를하는 바바에를 말하며 

레이디스드링크마 시간차지가 GRO와 솔로의 중간 정도가 된다.

 

솔로(Solo)

 

모델과 같이 무대에서 모델링을 하고 춤을 추거나 쇼를 하는데 혼자서 하는 바바에를 말하며 레이디스 

드링크나 시간차지가 가장 비싸다.

 

댄서(Dancer)

 

주로 고고바에서 테이블에 합석만 하는 GRO에 대비되는 개념으로 무대에서 춤을 추는 바바에를 말한다.

 

 

마마상[GRM (Guest Relations Manager)] - 포괄적인 의미

 

한국KTV나 일본KTV에서는 마마상이 그렇게 많지 않지만 로컬KTV의 경우는 마마상이 많고 그 역할도 

다양하므로 밤문화에서 마마상과의 관계가 상당히 큰 포션을 차지할 때가 많다.

 

마마상은 손님에게 주로 GRO를 소개시켜 주는 일을 하며 해당 테이블에서 필요사항이나 요구사항이 

있을 경우 담당 마마상을 불러서 해결해야 하는 게 일반적이다. 

 

한편, 일부 로컬KTV의 경우 마마상 2명이 파트너로 묶여져 있어서 한 마마상이 결근시 서로의 손님들을 

대신 돌봐주기도 하고 GRM이 남자나 빠끌라의 경우는 파파상이라고 부른다.



casey_%285%29_philsama88.jpg

 

플로어 메니저(FM, Floar Manager) & 제너럴 메니저(GM, General Manager)

 

업소에서 의사결정을 할 수 있는 체계에 대한 매니저의 구분으로 흔히 우리가 부르는 마마상의 FM의 

역할을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D/C 레이트나 LD의 캔슬, 룸컨슈머블 등 업소별로 일반적이 상황이

아닌 경우에 한해서 마마상은 그 의사결정권이 있는 GM의 동의를 구한 후 손님과 최종적으로 합의를 보게 된다.

 

로컬KTV의 경우 정말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업소를 처음 방문했을 때 만난 마마상에 대한 우선권을

부여해서 다음에 그 업소를 방문할 때 우선적으로 그 마마상으로 연결을 시켜주는 것이 관례가 되어 있다.

따라서, 업소에서 제대로 능력있고 감각이 있고 융통성있는 마마상을 만나느냐 아니면 일한지 얼마안되고 

꽉 막힌 마마상을 만나느냐는 앞으로 그 업소에서의 향방이 결정될 수 있는 중요한 문제일 수 있으니 

가급적이면 친구를 통해 능력있고 성실한 마마상을 소개받는 것이 좋다..

 

레이디스 드링크(LD, Ladies Drink)

 

업소에서 바바에를 옆에 앉히는 댓가에 대해서 바바에 차지를 하는 방법은 크게 타임차지의 개념과 

별로로 바바에한테 사주는 바바에를 위한 드링크인 레이디스 드링크가 있는데 이것이 복합적으로 

되어 있는 경우도 있고 타임차지와 달리 레이디스 드링크를 별도로 차지하는 업소가 있다.  

 

로컬 KTV의 경우는 주로 1시간마다 바바에에 대한 타임차지가 되고 이에 대한 표시로 레이드드링크가 

VIP룸으로 배달된다. 하지만,  로컬KTV중 일부 최상급 로컬KTV의 경우나 한국KTV의 경우는 타임인(Time-In)이 

시작되고 별도로 통보없이 매시간마다 자동적으로 카운팅 되며, 레이디스 드링크의 경우 

타임차지와 달리 별도 차지가 된다.

 

한편, 고고바의 경우는 주로 20~30분 정도 간격으로 레이디스드링크(타임차지와 LD 통함)를 

웨이츄레스가 권유하고 이 레이디스드링크의 숫자에 따라 계산하면 된다. 

즉, 고고바는 시간보다 레이디스드링크의 갯수가 아주 중요한 곳이며 KTV는 레이디스드링크 숫자보다 

시간차지가 아주 중요한 곳이다.

 

발파인(BF, Bar Fine)

 

직역하면 Bar에 대한 벌금 즉, 바에서 일하고 있는 바바에를 영업시간이 마치기 전에 밖으로 데리고 

나갈때 바에 지불하는 비용을 말한다. 한편, 발파인은 개념적으로 2차비용만 말하는 것이 아닌데 

통상적으로 2차를 지칭하는 말로 쓰이고 있다. 

 

필리핀의 대부분의 바나 KTV가 2차를 나가지 않는 바바에가 많으니 어떤 KTV, 어떤 바바에를 선정할 

시에는 발파인을 할것인지 안할 것인지 사전에 이점을 고려하는 것이 좋다.

 

KTV나 앙헬레스의 고고바의 경우는 편의상 발파인비와 바바에에 한테 가는 팁을 한꺼번에 

바나 KTV에 지불하고 나중에 업소와 바바에가 정산하는 구조로 되어 있으며, 피불고스나 사방비치 

고고바의 경우는 업소에 발파인비를 지불하고 데리고 나간 뒤 2차를 하고 바바에를 보낼 때 별도로 

바바에한테 2차비를 지불하여야 한다.

 

따라서, 바나 KTV에서 발파인해서 볼일을 보고 바바에를 보낼 때 적정 2차비를 지불하지 않아서 

생기는 필리핀 밤문화 시스템에 대한 무지에서 벌어지는 큰 실수를 하지 않기를 바란다. 

경우에 따라서는 적정 2차비를 지불하지 않는 경우 바바에가 아는 경찰을 부를 수도 있음을 간과해서는 안된다. 



lady (9).jpg

  

컨슈머블(Consumable)

 

업소에서 VIP룸을 이용하는 조건으로 최소한의 매상을 말한다.

VIP룸의 종류에 따라 정해 놓은 일종의 최소한의 매상이 정해져 있고 이 이상을 먹지 않더라도 이 만큼은

지불해야 하는 지불방식을 말한다.

 

즉,  컨슈머블 3,000페소짜리 방을 이용한다면 실제 먹은 것이 3,000 페소보다 적을 경우에도 3,000페소를

내야함으로 혼자갈 경우에는 몇시간 동안 얼마만큼 예산으로 놀 것인지를 미리 고려해서 VIP룸에 들어가거나 

그냥 홑에서 먹거나를 결정하면 된다. 단, 통상적으로 VIP룸에 들어가면 2시간이상 놀게 되므로 

2명이상이 가게 되면 컨슈머블이 부담스러운 것이 더이상 아니다. 

 

즉, 2명이상이라면 가급적 마마상한테 인원에 상관없이 크고 넓은 방으로 달라고 하는 것이 좋다.

 

프로모션(Promotion)

 

바바에 메니지먼트 에이전시를 말한다. 바바에들을 모아 같은 아파트먼트에 합숙시키며 교육시켜

업소나 외국으로 보내는 등 관리하는 에이전시를 말합니다.  즉, 업소에 일하는 GRO중에는 크게 프로모션 

소속 바바에와 그렇지 않은 GRO가 있는데 업소에서 파트너가 프로모션 소속이라고 하면 일 끝나고 

단체로 귀가하므로 작업(일마치고 별도로 밖에서 만나는 것)이 힘든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또한, 프로모션 소속 바바에들은 장기적으로 일본 등으로 가기위해서 준비과정으로 로컬KTV에서 

근무하는 바바에들이 많아서 발파인이나 룸기믹 등을 원치 않는 바바에가 많습니다.


htm_20060630235503c000c010-001.JPG

 

씨알(CR, Comport Room)

 

필리핀에서는 화장실을 CR이라고 한다. KTV에서 가장 컨슈머블이 비싼 방은 룸내 CR이 있는 곳이다.

즉, 필리핀에서 룸에서 CR이 있다는 말은 그만큼 룸기믹 등 그 방의 가치가 높은 곳이라 할 수 있다.

 

룸기믹(Room Gimik)

 

먼저, 기믹이라는 말은 뭔가 특별한 것이나 놀이, 파티 등을 뜻하는 말로 예를들어 금요일이나 

토요일밤을 필에서 기믹데이라고 하는 것은 이때는 친구들과 바나 나이트에서 술먹고 춤추고 

노는 것을 말하며 KTV에서 룸기믹이라고 하는 것은 통상적으로 룸에서 맘에 드는 바바에랑 2차를 하는 것을 말합니다.

 

요즘 KTV들은 발파인과 별도로 룸기믹에 대한 공식적인 룰을 정해서 일정액의 룸차지를 내야하고 

룸기믹후 바바에나 마마상한테 2차비를 지불하여야 한다. 바바에도 동의하여 마마상한테 룸기믹을 

요청하면 혼자 간 경우에는 자기가 있는 방에서 여러명이 간 경우에는 빈방에서 룸기믹을 하고 

이 동안 웨이터 들이 안으로 들어오는 일이 없도록 프라이버시를 보장해 준다.

 

하지만, 아직도 이런 룸기믹에 대한 룰을 적용하지 않는 KTV가 많은데 여기에서는 본인이 별도로 

웨이터나 마마상이나 바바에랑 네고해서 비공식으로 이루어진다.

 

칙스(Chicks)

 

여러가지 뜻이 있지만 필리핀에서는 업소에서 소속되어 일을 하지 않고 길거리나 몰, 바 등에서 

남자를 찾는 행위를 하는 바바에를 말하며 개인적으로 하는 경우도 있지만 별도의 마마상이나

 파파상이 있는 경우도 많다. 한편, 직업적으로 지속적으로 특정한 지역에서 남자를 찾는 칙스도 있지만

가끔씩 돈이 필요해서 몇달에 한두번씩 나오는 민간인 칙스, 여자보다 더 섹시한 빠끌라 등 다양하다.

 

참고로, 필리핀에서는 헐리우드 영화에서 보이는 칙스의 개념으로 생각하면 큰 오산이다.

 

대부분의 칙스들은 업소에 일할 만큼의 몸매상태나 지적수준이 떨어지고 위생상태 심하게는

몸에 심한 성병을 달고 다니는 바바에가 많다.  즉, 이들은 업소바바에처럼 1달에 한두번 이상의 

정기검진을 받지 않고 있어 성병 감염이나 위생적으로 청결하다고 할 수 없고 소속감이나 책임감이 

전혀 없어서 호텔에서 물건이나 돈을 훔쳐서 도망갈 경우는 대책이 없으니 조심해야 하고 

**까페와 같은 곳의 바바에의 경우는 경찰(악어)과 짜고 손님을 협박해서 돈을 갈취하는 

경우도 많으니 초보 관광객들은 삼가하는 것이 좋다.



b2.jpg

 

빠끌라

 

게이를 말하는데 필리핀에서는 통상적인 게이하고 조금 다른 양상을 가지고 있다.

 

필리핀에서는 몇 백년 동안 남자들이 여성화되는 것을 금기화하지 않아서 남자들중에는 

10%정도가 다양한 종류의 빠끌라고 볼 수 있다.

 

특히, 길거리나 호텔 근처 등에서 먼저 눈을 맞추고 마사지, 오빠 등을 외치는 쭉쭉빵빵한 

빠끌라가 많으니 특별히 주의를 하는 것이 좋다. 그린벨트3 같은 곳에는 정말 수준높고 스타일 좋은 

쭉쭉빵빵한 빠끌라들이 많아서 정말로 육안으로 구분하기 힘들때가 많고 극단적으로는 

목소리를 들어봐도 구분이 안가는 경우가 많다.

 

한편, 길거리 등지에서 호객을 하는 보통의 바바에보다 키도 크고 몸매가 잘 빠진 빠끌라가 있는

반면 여장은 하지 않지만 여성스러운 몸짓과 목소리를 내는 빠끌라, 겉으로 봐도 근육질의 남자인데 

화장을 짙게 하고 다니는 빠끌라 등 수 많은 종류의 빠끌라를 볼 수 있으며 

KTV의 파파상, 일반 대기업의 매니저, 헤어디자이너, 코메디언 등 수준높은 빠끌라도 많으니

빠끌라(게이)라고 한국식으로 선입견을 가지고 업신여겨서는 안된다.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